구글애드




냉동+컨씰러 AAF Logs

여름까지 바쁜 일이 많을 것 같아서 냉동+컨씰러...


6클 입성 AAF Logs

지난 월식 때 홀체가 4강인가 5강 가다가 뽀개지더니 (지름가드를 하나 잡아먹고) 
다시 스트레이트로 +5까지 성공해서 아 이제 6클 갈 수 있구나 하고 있다가....

경험치 상 터지길 기다리고 있는데 뜬금없는 주말 이벤트 (경험치 버프) 가 생겼길래
경험치 부적 (빵빵인지 뭔지) + 자율 강장 경험치 버프 + 경험치 조수 + 데일리 코인으로 산 경험치 장비 + 주말 경험치 버프로
초고속 렙업을.... 6클 기준 70렙을 찍어야 죽던에 들어갈 수 있다고 해서 미친듯이 버닝.

토요일: 최대한 빨리 5클 때 던전 120승 채우고 바로 업클 -> 무한 수행.
일요일: 계속 수행으로 70렙 찍음. 자정 전까지 시간이 충분해서 75쯤인가 찍고 죽던에서 던전 120승 채움.

다행히 아직 에브리데이 코인은 하나도 안 놓친 것 같음.

이글루스 가든 - 아쿠에이리안 에이지 파이터 플레이!

6 클래스로 가는 길... AAF Logs

380렙에 첫 6클 전직이 떴지만 업클 전에 할 일이 많아서 패스.

그런데 조수 퀘스트 한다고 노다쥐랑 광산에서 던전만 돌다보니 어느새 레벨이 422 ㅜㅜ 
이럴 줄 알았으면 스탯 스킬을 찍지 말았어야 하는건데.... 

수행 승률은 +5 마스터렙 동빙 들고 60% 나오는 듯 하고
+3 홀체 30렙 들고는 스태미너 높을 때나 10%? 스태미너 50% 미만 되면 무조건 지는 듯한 느낌
-> +5 홀체 완성 (지름가드 하나 날려먹고). 무기렙 44 정도 되니 431렙인데 수행이 할만함. 

이제 조수 퀘만 끝내고 업클하면 될듯.


이글루스 가든 - 아쿠에이리안 에이지 파이터 플레이!

홀리 체이서 커스텀 (재조립 16번 으하하하) AAF Logs

현실화 커스텀

마..망한듯? 하여 1강화 후 재조립....

어.... 

그래서 다시 돌렸습니다.
역시 아쉬운 마음에 다시 해서 똥망.

그리고 재도전.

역시 망.. 손이 원수.


간만에 레리젬 2개 생겨서 해보고 똥망.

그리고 레리젬을 9개 사서 다시 도전...했는데 첫 방에 그래도 만족할만큼 나옴 ㅠㅠ 드디어 ㅠㅠ 
소켓이 2개 나왔으면 아주 그냥 대~~~박 이겠지만 나중에 소켓 디스럽터를 사던가 할 생각.... 
장비 값 15포(=1억 3500만) + 재조립 16번(=1억 6000만) ==> 3억짜리 +1 홀체!!! 이제 강화만 성공하면...

+3 홀체까지 성공 -> 월식에 +4강 성공 -> +5강 가면서 쨍그랑 (지름 가드 날아감) -> 다시 0강에서 +5강까지 스트레이트로 성공.
이제 걱정없이 6클 승급 가능.

홀체 x-ray는 http://aaf-rainy.com/realize/weapon_xray.php?id=83


이글루스 가든 - 아쿠에이리안 에이지 파이터 플레이!

2013년 7월 5일 (LAD @ SF) 야구 MLB

independence day다음 날인 7월 5일 류뚱의 두번째 샌프란 원정경기...

지난 번에는 lower box 109 (1루 베이스 뒤) 에서 봤는데 

이번엔 아예 다저스 덕아웃 뒤쪽에서 보는 걸로 두 자리 샀음. 

자리는 PFC 109 Row C Seat 13-14. 참고로 Row AA / BB / CC가 맨 앞 3자리고

그 다음 A, B, C가 시작하는데 덕아웃 바로 뒤가 B 그다음이 C... 즉 덕아웃 거의 바로 뒤에서 경기를 본셈인데

Seat 13-14쪽의 장/단점은 홈 플레이트랑 아주 가까워서 선수들이나 공이 잘 보이긴 하지만

몸쪽/바깥쪽 공 구분이 잘 안됨 (너무 옆에서 봐서). 그래도 비싼자리에서 재밌게 경기 봄.


참고로 AT&T Park에서 파는 가장 맛있는 구장 내 음식은 무슨 게맛살 샌드위치였음 (1개에 $16 ㄷㄷ).

지난 번 5/5에 왔을 때는 카메라에 잡혔는데 (심지어 프라임타임 전국방송) 

이번에도 경기 시작 전에 카메라맨이 날 보면서 맥주 들이마시라는 제스처를 하길래 그렇게 했더니 찍어줌

근데 티비에 나왔는지는 모르겠음 (경기 시작 전이라)


Uribe가 이날 7타점 쓸어담은거로 기억하는데 7타점째 내니깐 내 옆에서 보던 노부부가 고개를 절레절레 흔들며 집에 갔음.

나도 자이언츠 팬이라 (심지어 맷케인을 존나 좋아하는데) 가슴이 아팠지만 

뭐 지난 번엔 맷케인이 이겼고 이번엔 류뚱이 이겼으니 반반.


아래는 경기 시작 전에 찍은 사진들... 덕아웃엔 선수들이 아직 별로 없었음.



1 2 3 4 5 6 7 8 9